산업

에어컨이 난방까지…LG 사계절 융복합 휘센 신모델 출시

김승한 기자 shkim@fntimes.com

입력 : 2017-09-14 11:12

- +






출하가 135만원

△사계절 융복합 휘센 벽걸이 에어컨 /사진제공=LG전자

[한국금융신문 김승한 기자] LG전자가 사계절 내내 사용할 수 있는 벽걸이 에어컨을 선보였다.

LG전자는 14일 냉방, 제습은 물론 난방과 공기청정 기능까지 동시에 갖춘 사계절 융복합 휘센 벽걸이 에어컨 신제품(모델명: S-W072PS1W)을 출시했다.

냉방, 제습, 난방, 공기청정이 모두 가능한 LG 벽걸이 에어컨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는 스탠드 에어컨에 이어 벽걸이 에어컨에서도 사계절 쓰는 융복합 제품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이 제품은 공기청정 기능으로 깨끗해진 공기를 여름에는 냉방 기능으로 시원하게, 가을과 겨울에는 난방 기능으로 따뜻하게 만들어 준다. 또 실내 온도를 감지할 수 있어 사용자가 설정한 온도에 맞춰 냉방과 난방을 자동으로 전환한다.

신제품은 24.4제곱미터(약 7평) 면적을 정화하고 냉방할 수 있으며, 20.3제곱미터(약 6평) 면적을 난방할 수 있다.

특히 공기청정 적용 면적은 국내 벽걸이 에어컨 중 가장 넓다. 신제품은 공기청정 성능에 대해 한국공기청정협회에서 부여하는 CAC(Certification Air Conditioner) 인증도 받았다.

이 제품은 입자 지름이 1㎛(마이크로미터; 1㎛는 1백만분의 1m) 이하인 극초미세먼지도 감지할 수 있는 ‘PM1.0 센서’를 탑재했다. 실내 먼지 상태를 실시간으로 파악해 공기 질이 좋지 않으면 자동으로 공기청정 기능을 작동한다. 또 △이온을 배출해 공기 중의 담배연기, 먼지 등을 흡착시켜 유해물질을 모아주는 ‘집진 이오나이저’ △황사먼지, 초미세먼지 등을 효과적으로 제거해주는 ‘초미세플러스 필터’ 등을 적용했다.

그 외에도 이 제품은 △실내를 빠른 속도로 시원하게 혹은 따뜻하게 해주는 ‘파워풍’, 4단계 바람 세기 조절 등의 탁월한 냉난방 성능, △장마철에 유용한 강력 제습 기능, △인테리어 효과를 높여주는 슬림한 디자인 등도 갖췄다.

또 LG전자가 10년 무상 보증하는 ‘인버터 컴프레서’를 탑재해 에너지효율은 1등급이다. 무선인터넷(Wi-Fi)를 탑재해 사용자가 집 밖에서도 스마트폰으로 손쉽게 제품 작동을 제어하고 전기사용량을 확인할 수 있다. 가격은 출하가 기준 135만원이다.

이감규 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부사장)은 “스탠드형, 벽걸이형 등 가정용 에어컨부터 시스템 에어컨에 이르기까지 사계절 융복합 제품 라인업으로 국내외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김승한 기자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