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지프, 월드 서프 리그 파트너십 연장

유명환 기자 ymh7536@fntimes.com

입력 : 2017-09-14 10:36

- +







[한국금융신문 유명환 기자] 지프 브랜드가 월드 서프 리그(World Surf League; WSL)와의 글로벌 파트너십을 장기 연장했다고 14일 밝혔다.

지프 브랜드는 WSL의 자동차 부문 공식 독점 파트너사로서 활동을 지속하게 되며, 남녀 챔피언십 투어의 WSL 지프 리더스 투어 랭킹 대회에 대한 명명권도 계속 유지한다.

2015년 5월 최초의 WSL의 자동차 부문 독점 파트너가 된 지프 브랜드는 서핑이 최초로 올림픽 종목이 되는 2020년 도쿄 올림픽을 포함하는 장기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

지프 브랜드는 지프 리더보드 서핑 대회와 노란색의 지프 리더 저지, 방송, 라커 룸 디자인 등을 통한 브랜딩, WSL 운영을 위한 차량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한다. 또한 매년 남녀 WSL 챔피언에게는 지프 차량을 수여한다.

지프 브랜드는 WSL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안파플레이스 프로 카사블랑카(9월 12일~17일), 헐리 프로(9월 6일~17일) 등 WSL CT, 빌라봉 파이프 마스터스(12월 8일~20일), 스와치 프로(9월 6일~17일), 마우이 여자 프로(11월 25일~12월 6일) 등 6개 WSL 자격 심사 시리즈를 후원한다.

파블로 로쏘 FCA코리아 사장은 “자유, 모험, 정통성과 열정이라는 핵심 가치를 공유하는 지프와 WSL의 파트너십은 세계에서 곳곳에서 열리는 서핑 경기와 실시간 온라인 중계를 통해 전세계의 지프 팬들을 연결해 줄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유명환 기자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