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기아차 전기차, 충전소 혜택 확대...이마트 '우선충전' 도입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19-09-09 09:16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기아자동차가 자사 전기차 오너를 대상으로 보다 편리한 충전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기차 우선충전서비스'를 시작한다고 9일 발혔다.

전국 21곳 이마트에 설치된 '기아차 우선 사용 100kW급 초급속 충전소'를 앱 예약을 통해 이용할 수 있는 혜택이다.

또한 이마트 '일렉트로 하이퍼 차져 스테이션'을 이용하면 결제요금 10%를 적립해 향후 이용할 수 있다. 기아차는 충전요금 결제 시 기아 레드포인트를 사용할 수 있게 하는 등 부가적인 혜택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고객들이 외부에서 쉽고 간편하게 전기차를 충전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이번 우선충전서비스의 핵심 목표”라면서 "향후 충전 거점도 계속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