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 상반기 보수 16억4300만원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08-14 17:40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 / 사진= 한국씨티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이 올해 상반기 보수로 16억4300만원을 받았다.

14일 한국씨티은행 반기보고서 공시에 따르면, 박진회 행장은 상반기에 급여 2억4000만원과 상여로 14억300만원을 수령했다.

상여에는 올해 이연지급된 현금보상과 주식보상 5억3700만원이 포함됐다.

아울러 이연된 씨티그룹 주식보상 9206주와 현금보상 6억3600만원을 받았다.

박진회 행장은 은행 안팎의 도전과 환경 변화에도 우수한 자산건전성과 양호한 충당금 적립비율을 유지하고, BIS자기자본비율을 업계 최고 수준으로 유지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 비계량지표와 관련해 지속적인 경영합리화 노력, 성공적인 소비자금융 전략 안착, 신규 고객 세그먼트 확대, 디지털 역량 증진 등 리더십을 인정받았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