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호우특보 발효 "시간당 30mm 이상 쏟아져"…태풍 다나스 영향력 확대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07-20 03:47

(사진: 기상청)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우리나라 남부지방에 가까워지고 있는 제 5호 태풍 다나스로 인해 호우특보가 발효됐다.

이번 태풍과 관련해 기상청은 "오늘(20일) 오전 6시에 전라남도 목포에 상륙하는 예상경로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기상청은 "태풍은 현재 제주특별자치도 남서쪽 해상을 통과하고 있다"면서 "최대풍속이 86km/h에 달한다"고 덧붙였다.

이처럼 우리나라와 점점 가까워지는 태풍으로 인해 경상남도 일부 지역에는 호우특보가 내려진 상황이다.

기상청이 발표한 호우특보 지역은 합천, 남해, 고성 등이고 호우주의보의 경우 합천과 거창에 내려졌고 남해, 고성, 사천, 산청, 하동에는 호우경보가 발효됐다.

호우특보가 발효된 경상남도 지역에는 시간당 30mm 이상의 비가 쏟아질 예정이며 기상청은 이로 인한 피해에 대비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