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KB증권, 해외 파생결합증권 시장 진출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19-06-13 18:32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KB증권은 A-등급 해외 파생결합증권 및 파생결합사채 발행 시장 진출을 위해 유로 중기채권(EMTN·Euro Medium Term Note) 프로그램을 설정했다고 13일 밝혔다.

EMTN 프로그램은 발행 가능한 채권 종류와 최대 채권량, 제한사항 등 약관과 조건들을 명시 후 시장 여건 및 투자자 수요에 따라 명시된 내용의 채권을 기동성 있게 발행할 수 있도록 하는 아시아 및 유럽 시장의 발행 플랫폼이다.

이번 프로그램 설정으로 KB증권은 아시아 및 유럽 시장에서 앞으로 공·사모 통합 총 20억 달러 한도 내에서 자유롭게 채권을 발행할 수 있게 됐다.

KB증권 관계자는 “경쟁사 대비 비교우위에 있는 해외 신용등급(S&P A-, Fitch A-)을 통해 해외 기관투자자들의 우량 신용등급 보유 발행사에 대한 수요를 충족시킬 것으로 보인다”며 “해외 시장 선점은 물론 지속적인 파생결합증권(사채) 상품 공급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