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보컬 최정훈, 사업가 父→김학의 접대? "유사한 작업실…금수저였다" 의혹 제보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05-25 04:54 최종수정 : 2019-05-25 05:01

(사진: SBS '뉴스8', MBC '나혼자산다')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유명 밴드 '잔나비' 보컬 최정훈이 입방아에 오르내리고 있다.

의혹은 24일 SBS '뉴스8'이 사업가 최 모씨의 '김학의 거액 접대피소' 소식을 전하면서부터 불거졌다.

현직 가수라는 그의 친아들도 사건관련인으로 의심받고 있다는 설명. 특히 이날 자료화면서 제시된 한 건물과 소속회사 로고가 주목 받았다.

곧 최정훈의 이름이 언급되기 시작, 그가 최근 출연한 예능방송과 그의 동창임을 주장하는 이들의 제보가 의심을 더했다.

방송서 그의 집이 공개된 바 있는데 당시 그가 열고 나왔던 대문의 외관이 이날 자료화면 속 모습과 유사하다는 것.

또한 그의 기사에는 "소위 말하는 금수저급 집안인데 왜 못사는 척 하는지 모르겠다"라는 등 댓글이 게재되고 있다.

사실로 밝혀진 건 없으나 그의 입장표명이 예의주시된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