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코스콤, 안랩과 통합인증 서비스 제휴...8월 상용화 예정

홍승빈

@

기사입력 : 2019-05-22 16:02

▲자료=코스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코스콤이 안랩과 함께 사용자 편의성을 대폭 높인 통합인증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오는 8월 상용화를 목표로 최종 테스트를 진행 중에 있다.

안랩과 코스콤은 안랩의 모바일 금융거래 전용 보안 어플리케이션 ‘안랩 V3 모바일 플러스 2.0’에 코스콤의 독자적인 통합인증기능인 오픈패스(OpenPass)를 이식한 서비스를 개발하고,

오픈패스는 간편 비밀번호부터 생체인식과 패턴 등 편리한 본인확인 기능을 제공하는 통합인증 서비스로, 고객사가 필요한 인증서비스를 원하는 대로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노플러그인을 지원해 별도 프로그램 설치 없이 사용할 수 있으며, 유효기간 5년으로 사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증권사 등 금융기관은 코스콤 오픈패스를 도입해 간편인증, 생체인증 등 새로운 인증수단을 도입하고 운용하는 부담을 줄일 수 있다. 지난 4월말 기준 코스콤 인증서비스 ‘사인코리아(SignKorea)’를 이용하는 고객은 약 530만명이다.

V3 모바일 플러스 2.0은 스마트폰 뱅킹을 이용하는 대다수의 국민이 설치하는 국내 대표적인 모바일 금융거래 전용 보안 앱으로, 약 2800만대의 모바일 기기에서 이용되고 있다.

코스콤과 안랩은 향후 증권․은행․보험 등 다양한 금융분야에서 비즈니스 모델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