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쓰러져가는 미용실 활기 불어넣어준 BNK부산은행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9-05-17 15:21

윤석헌 원장 경영컨설팅 받은 미용실 방문
부산은행 '자영업 미소만개 프로젝트' 진행

'자영업 미소만개 프로젝트'./자료=금융감독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 부산여대 인근에서 영업을 해오던 A미용실은 홍보 부족, 낡은 시설로 점점 사업장 운영에 버거움을 느꼈다. 손님 발길이 끊어져 위기감을 느끼던 미용실 주인 B씨는 부산은행에 경영컨설팅을 요청했다. 부산은행은 '자영업 미소만개 프로젝트'를 통해 B씨에게 낡은 간판과 인테리어 개선에 필요한 사업장 개선 자금을 대출해주고 모바일 홈페이지를 무료로 제작해줬다.

17일 윤석헌 금감원장은 부산은행의 경영컨설팅으로 경영 개선에 도움을 받은 미용실을 방문했다.

BNK부산은행은 경영, 금융애로를 겪고있는 지역 내 자영업자를 위해 올해 1월 '자영업 종합지원센터'를 개소, 자영업자를 지원하고 있다.

부산은행 '자영업 종합지원센터'는 센터장을 포함한 10명이 상주해 자금, 경영컨설팅 등 자영업자에게 필요한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업종별 마케팅 전략, 세무교육 등 경영컨설팅 지원, 자영업자 고객 금융상담, 모바일 홈페이지 무료 제작과 5년 홈페이지 이용료를 지원해준다.

지난 1월 개소 후 18건의 경영컨설팅, 20건의 모바일 홈페이지 제작 지원을 완료했으며, 컨설팅 32건, 모바일 홈페이지 제작 88건 신규 신청을 받아 120건의 자영업자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

부산은행은 '자영업 미소만개 프로젝트'를 실시, 자영업자에게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부산시, 부산신용보증재단, 부산일보, 제로웹 등 5개 기관과 함께 자영업자 지원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이날 부산은행 자영업 종합지원센터가 금융의 바람직한 역할을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윤석헌 원장은 이날 부산은행 자영업 종합지원센터를 방문해 "국내 자영업자는 550여만명으로 일자리 25%를 차지하는 등 국가 경제에서 매우 중요한 위치를 차지한다"며 "이러한 상황에서 부산은행과 지역 관계기관이 협업해 지역 내 자영업자를 지원하기 위해 발 벗고 나선것을 매우 바람직한 방향"이라고 밝혔다.

윤 원장은 "부산은행과 관계기관의 그동안의 노력에 깊이 감사드리며, 지금까지 마련된 자영업 지원대책들이 실제 자영업 활력제고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 체계적으로 실천해달라"고 덧붙였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