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삼성전자, 갤럭시 S10 5G 미국 시장에 판매 개시...버라이즌, "미국내 첫 5G폰"

오승혁

osh0407@

기사입력 : 2019-05-17 08:12 최종수정 : 2019-05-17 09:01

현지 시간 16일 미네소타주 미네아폴리스 시 등에서 출시

△삼성전자 갤럭시 S10 5G 모델 중 로얄 골드 색상 기기의 모습/사진=오승혁 기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삼성전자가 갤럭시 S10 5G 모델을 미국에 출시했다.

미국 이동통신사 버라이즌이 현지 시간으로 16일 미네소타주 미네아폴리스 시 등에 갤럭시 S10 5G 기기가 출시되었다고 밝힌 것이다.

이로써 갤럭시 S10 5G는 미국 시장에 출시된 첫 5G 스마트폰으로 인정 받는 분위기다. 지난달 5G 상용화를 선언한 미국에 모토로라의모토 Z3 5G 모델이 출시되긴 했으나 이 스마트폰의 경우 LTE 기반에 5G 모듈을 별도 장착해야 5G 사용이 가능한 제품인지라 완전한 5G 스마트폰으로 보기는 힘들다는 평가가 주를 이뤘기 때문이다.

미국 출고가는 256GB 기기의 경우 1300달러(약 151만1900원), 512GB 모델은1400달러(약 162만8200원)로 용량은 두 배지만 가격은 100달러 정도의 차이로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에 대용량 기기를 제공한다는 평가를 받는다. (소비세 10% 별도)

국내 출고가 각 139만7000원, 155만6500원와 비교하면 최대 약 26만원 정도 비싼 가격으로 국내 대기업의 제품임에도 불구하고 한국에서 더 비싸게 판다는 비판을 피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외에도 미국 이통사 버라이즌과 함께 삼성전자는 최대 650달러(약 76만원) 할인을 제공하는 삼성 VIP 키트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최대 할인을 받고자 하는 가입자는 갤럭시S10-5G를 통해 통신사를 버라이즌으로 옮기고(200달러, 약 23만1840원), 중고보상프로그램(450달러, 약 52만1640원)을 통해 최대 지원을 받는 방법을 활용하면 된다.

미국 이동통신사 중 최초로 갤럭시 S10 5G를 판매하는 버라이즌은 올해 안에 현재 시카고, 미네아폴리스에서 제공되는 5G 서비스를 워싱턴D.C.와 애틀랜타, 보스턴, 신시내티, 클리블랜드, 댈러스, 휴스턴, 덴버, 샌디에이고, 캔자스시티 등 20개 도시에서 5G 네트워크를 활성화할 예정이다.

한편 갤럭시S10 5G는 내달 영국에 새로운 출사표를 던진다. 오는 22일부터 삼성 온라인샵, 소매점 및 영국 이통사 EE, 보다폰 등에서 예약판매를 진행해 다음달 7일 갤럭시S10 5G를 출시한다.

출고가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