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동빈 롯데 회장 "아시아나항공 인수의향 100% 없다"

구혜린 기자

hrgu@

기사입력 : 2019-05-10 19:26

9일(현지시간) 미국 루이지애나주 레이크찰스 에탄크래커(ECC) ·에틸렌글리콜(EG) 공장 준공식에 참석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사진제공=롯데지주

[한국금융신문 구혜린 기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롯데의 아시아나항공 인수설을 공식적으로 부인했다.

신 회장은 9일(현지시간) 미국 루이지애나주 레이크찰스 에탄크래커(ECC) ·에틸렌글리콜(EG) 공장 준공식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아시아나항공을 인수할 의향이 있느냐"는 질문에 "100% 없다"고 답했다.

롯데는 그간 SK, CJ, 한화 등과 함께 아시아나항공의 인수 후보군으로 거론돼 왔다. 롯데가 아시아나항공 인수와 관련한 입장을 공식적으로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중국의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보복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국 시장에 대해 신 회장은 "우리 그룹에 아주 중요한 시장이기 때문에 포기할 수 없다"면서 "앞으로도 계속 열심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호텔롯데의 IPO(기업공개) 시점에 대해서는 "언젠가는 상장할 것"이라고만 말했다.

신 회장은 또한 롯데케미칼의 성장을 위해 여러가지를 생각하고 있다면서 북미 공장 준공에 이어 "인도네시아 공장 증설 등을 고려 중"이라고 말했다.

구혜린 기자 hrgu@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