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간]당신의 미래에 던지는 빅 퀘스천 10

이창선 기자

cslee@

기사입력 : 2019-04-30 14:15

[이영탁·손병수 지음/한국경제신문 펴냄/324쪽/1만6000원]

[한국금융신문 이창선 기자]
우리의 미래는 어떤 모습일까? 미래는 이미 우리 곁에 와 있다. 하지만 우리는 잘 감지하지 못하고 끊임없이 질문을 던진다.

신간 <당신의 미래에 던지는 빅 퀘스천 10>은 이미 와 있는, 그리고 앞으로 올 미래 준비에 반드시 필요한 10가지 이슈에 대해 질문하고 그 대안과 해법을 제시하고 있다. 사단법인 세계미래포럼이 창립 10주년을 맞아 기획한 이 책은 우리가 '패스트 팔로워(Fast Follower)'에서 '패스트 무버(Fast Mover)'가 되기 위해 무엇이 필요한지 질문하고 답한다. 삶과 죽음, 권력의 이동, 행복과 지성 같은 근원적 문제들을 인문학적 관점에서 총체적으로 다루면서도, 과학기술과 관련된 학술, 기술 용어들을 가능한 쉽게 풀이해 미래를 고민하는 다양한 독자를 배려했다.

인간의 실체는 무엇인가? 왜 과거나 현재보다 미래가 중요한가? 파워의 이동이 어떻게 이루어지고 있는가? 뉴 노멀(NEW NORMAL) 시대에 어떻게 대비하고 있는가? 지수함수의 원리를 제대로 이해하고 있는가? 기계에 무시당하는 인간을 상상해본 적이 있는가? 평소 집단 지성을 얼마나 활용하고 있나? 인간의 행복이 어디에 있다고 생각하는가? 자신의 미래를 어떻게 설계하고 있는가? 이러한 10대 미래 이슈를 한 장()씩 나누되 이슈별 핵심을 10개 관점으로 분류했다.

‘가속의 시대’로 불리는 문명과 기술 폭발의 시대가 도래한 지금, 하루가 다르게 새로운 기술, 혁신이 쏟아져 나오는 시대에 많은 사람들이 길을 찾지 못해 헤매고 있다. 너무나 빠른 변화 속도와 방향을 따라잡지 못하는 나머지 상실과 소외에 시달리고 있다. 이런 가속의 시대가 우리에게 던진 질문과 과제를 ‘10가지 빅 퀘스천’으로 집약한 것이다.

오늘의 우리가 한 번쯤은 고민하고 알아두어야 할 필수적인 사회 흐름과 미래상을 보여주고, 다양한 인문학적 시각과 흐름을 통해 더 나은 미래에 대한 대안을 제시한다.

책을 펴낸 두 저자는 정부와 언론, 기업에서 요직을 두루 거치며 정치와 경제, 미래에 대해 축적한 인사이트를 담아냈다. 이영탁 세계미래포럼 이사장은 국무조정실장과 한국증권선물거래소 초대 이사장, KTB 네트워크 회장 등을 지낸 경제 전문가다. 공저자인 손병수 전 뉴욕중앙일보 사장은 중앙일보에 입사한 후 28년간 경제 담당 기자로 일했고 언론사 퇴직 이후에는 삼표그룹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이영탁·손병수 지음/한국경제신문 펴냄/324쪽/1만6000원]

이창선 기자 cslee@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