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최종구 금융위원장, 은행 핀테크랩 릴레이 방문 힘 싣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04-03 11:44 최종수정 : 2019-04-03 14:02

3일 우리 이어 8일 농협·11일 신한 참석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3일 여의도 우리은행 한화금융센터에서 열린 우리은행 '디노랩' 개소식에 참석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출범식 행사를 보며 박수를 치고 있다. / 사진제공= 금융위원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은행권 핀테크랩을 잇따라 방문하며 '핀테크 골든타임' 행보에 힘을 싣는다.

3일 금융당국, 금융권에 따르면, 최종구 위원장은 이날 우리은행이 확대 개편한 핀테크랩 '디노랩(DinnoLab)' 출범식 참석을 시작으로, 8일 농협은행의 'NH디지털혁신캠퍼스', 11일 신한금융지주의 '신한 퓨처스랩' 확대 개편 행사를 잇따라 찾는다. 1주일 여 만에 은행권 3곳 핀테크 행사에 최종구 위원장이 등장하는 셈이다.

우리은행 '디노랩'의 경우 기존 '위비 핀테크랩'에 스케일업(scale up) 역할을 보강한 '디벨로퍼랩'을 추가했다.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 겸 우리은행장은 핀테크랩을 기반으로 올해 혁신기업에 총 1300억원을 투자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최종구 위원장은 오는 8일에는 서울 양재전산센터 자리에 출범하는 농협은행 'NH디지털혁신캠퍼스'를 찾는다. 이 캠퍼스는 은행권 첫 디지털 연구개발(R&D)센터로, AI(인공지능), 블록체인, 클라우드 등에 대한 연구와 사업화를 추진한다. 스타트업 육성을 돕는 기존 서대문 'NH핀테크혁신센터'도 확대 이전한다.

이어 11일에는 확대개편되는 신한금융지주 '신한 퓨처스랩'을 방문한다. 신한 퓨처스랩의 경우 베트남 현지에도 퓨처스랩을 열고 국내 스타트업의 베트남 진출 가교 역할을 하고 있다.

이같은 '핀테크랩 행보'는 기존 금융권이 유니콘 기업을 키우는 허브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독려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최종구 위원장은 올 2월 열린 금융지주 회장 간담회를 통해 핀테크 육성을 위한 투자와 지원 확대 필요성을 전한 바 있다.

금융당국은 올 상반기 중 금산법·금융지주법·은행법 등 금융회사의 출자가능 회사 범위에 핀테크 기업이 포함되도록 관련법 개정도 추진하고 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