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디레몬 자동보장분석솔루션 ‘레몬브릿지’, 업계 1위 삼성생명도 도입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19-03-06 09:05

금융데이터 기반 레몬브릿지 앞세워 마이데이터 사업자 준비 본격화

△사진=디레몬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디레몬이 1위 보험사인 삼성생명과 손 잡으며 인슈어테크 경쟁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인슈어테크 리딩기업 디레몬(대표 명기준)은 삼성생명이 자사 자동보장분석솔루션인 ‘레몬브릿지’를 도입, 설계사들에게 해당 서비스를 제공하기 시작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 해 2월 오렌지라이프, 교보생명을 시작으로 지속되어 온 보험사들의 ‘레몬브릿지’ 도입은 올해 들어서도 이어지면서 3월 현재 6개 보험사가 서비스를 이용 중이며, 올 상반기까지 총 10여개社에 이를 전망이다. 특히 국내 최대 보험사인 삼성생명이 레몬브릿지를 도입하면서 다시 한 번 디레몬의 인슈어테크 기술력과 안정성 등을 인정받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고객의 보험계약정보와 보험사의 자체 보장분석시스템을 자동으로 연계, 고객이 보유한 모든 보험에 대해 최신 정보(월납입보험료/숨은보험금/해지환급금/보험기간/보장내역 등)를 실시간으로 통합조회 가능한 ‘레몬브릿지’는 보장분석 입력 자동화 프로세스를 통해 설계사들의 업무 효율성을 대폭 향상시킨 솔루션이다.

‘레몬브릿지’는 40여개 보험사의 비정형화된 보험 데이터를 보험사가 원하는 형태로 가공해 표준화하고, 정제하는 노하우를 기반으로 데이터 수집에 있어 보안성과 안정성이 뛰어난 것으로 알려지면서 생명보험사는 물론 손해보험사까지 해당 서비스 도입이 이어지면서 보험시장 내 독보적인 기술력과 영향력을 입증하고 있다.

디레몬 명기준 대표는 “레몬브릿지는 금융당국이 정의 중인 마이데이터 사업자로서 기존 금융기관들만 파편적으로 보유하고 있던 소비자의 금융(보험)정보를 금융소비자를 중심으로 모아서 소비자와 금융기관 양측이 모두 더 큰 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금융(보험)소비자와 금융기관을 연결해 주는 대표적인 서비스”라고 설명했다.

이어 “금융(보험) 데이터를 기반으로 탄생한 ‘레몬브릿지’ 도입 보험사들과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보험소비자와 보험사에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점진적인 서비스 고도화와 동시에 새로운 서비스 영역 발굴에 집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