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OCI, 지난해 영업이익 1587억원…폴리실리콘 급락 직격탄

박주석 기자

jspark@

기사입력 : 2019-02-11 21:41

[한국금융신문 박주석 기자]

이미지 확대보기
OCI가 지난해 영업이익이 폴리실리콘 제품 가격 하락 등의 영향으로 반토박 났다.

OCI는 지난해 영업이익이 1586억원으로 지난해 대비 44.2% 감소했다고 11일 알렸다. 매출은 전년 대비 14.3% 감소한 3조 1121억원을 기록했고 당기순이익은 55.4% 감소한 1038억원을 기록했다.

회사 측은 “전체매출이 40%를 차지하는 폴리실리콘의 업황 악화로 인해 영업적자를 기록했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태양광 시장은 북미, 유럽, 인도의 성장 및 중국 시장 안정화로 신규 설치 규모가 지난해 대비 20% 증가하는 127GW로 전망된다”며 “모노 웨이퍼 생산능력 급증으로 고순도 폴리실리콘 수요가 늘어나면서 판매 확대될 것”이라고 전했다.

박주석 기자 jspark@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