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년사] 이문환 BC카드 사장 “QR결제 확산 통해 디지털 결제시장 주도할 것”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19-01-02 16:11

이문환 비씨카드 사장. / 사진 = 비씨카드 제공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이문환 BC카드 사장은 2일 “QR결제 등 고객 중심의 서비스를 더욱 확산해 디지털 결제시장을 주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사장은 이날 오전 서울 서초동 BC카드 본사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올해는 결제시장의 디지털화가 더욱 가속화 될 것으로 예상돼 BC카드의 플랫폼 경쟁력을 강화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 같이 밝혔다.

BC카드는 지난해부터 결제 플랫폼 및 업무의 디지털화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지난해 10월 카드사 중 최초로 QR결제를 출시했고, 고객 편의 제고 및 중소영세상공인과 상생을 위한 빅데이터 기반의 맞춤형 서비스 마이태그를 제공하고 있다.

이 사장은 특히 “디지털 플랫폼은 비용 효율화 및 고객 중심 서비스를 바탕으로 가맹점과 상생할 수 있는 핵심 역량이 될 것”이라며 “이를 위해 고객과 가맹점의 니즈를 정확히 분석해 반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BC카드의 디지털 결제 플랫폼인 paybooc을 더욱 활성화해 더 많은 고객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설명이다.

새로운 성장동력의 필요성도 강조했다. 그는 “새로운 성장동력은 본업의 수익성 저하 시에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힘이 될 것”이라며 글로벌 사업 등 신사업의 적극적인 추진을 주문했다.

BC카드는 인도네시아에 프로세싱 기술 수출에 이어 베트남 시장에 진출한 바 있다. 특히 지난해는 베트남 우체국 네트워크를 독점 운영하고 있는 리엔비엣포스트은행과 베트남 결제 플랫폼 디지털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협업 분야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끝으로 이 사장은 “사업 환경이 어렵지만 디지털 플랫폼을 기반으로 경쟁력을 갖춘다면 새로운 기회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