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삼성전자 ‘갤럭시J6’ 자급제폰 6일 출시…출고가 33만원

김승한 기자

shkim@

기사입력 : 2018-07-06 09:00

[한국금융신문 김승한 기자]
삼성전자가 엔터테인먼트 요소를 강화한 스마트폰 ‘갤럭시J6’를 자급제폰으로 6일 국내에 출시한다. 출고가는 33만원이다.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9’ ‘갤럭시A6’에 이어 삼성전자가 세 번째로 출시하는 자급제폰으로 통신사는 LG유플러스에서 단독 판매한다.

갤럭시J6는 매끄러운 곡선 디자인으로 안정적인 그립감을 제공하며, 142mm 대화면에 18.5대 9 비율의 인피티니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영상과 게임을 더욱 몰입해 즐길 수 있다.

갤럭시J6는 1300만 화소의 후면 카메라로 더 밝고 선명한 사진 촬영이 가능하며, 셀피 플래시가 탑재한 800만 화소의 전면 카메라는 낮은 조도에서도 매력적인 셀피를 찍을 수 있다.

돌비 애트모스 사운드를 적용한 ‘갤럭시 J6’는 이어폰과 블루투스 헤드셋 사용할 때 실제 그 공간 안에 있는 것처럼 생생한 현장감과 함께 음악과 영화 감상이 가능하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J6는 디자인, 대화면, 카메라 등 스마트폰 사용자라면 매력적으로 느낄 수 있는 요소를 모두 갖춘 제품”이라며 “자급제 모델을 통해 더욱 자유롭고 합리적으로 만나보길 바란다”이라고 말했다.

김승한 기자 shki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N카드뉴스

더보기

FN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