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KB저축은행 'KB착한누리적금' 출시·대출 이자부담 완화

금융부

전하경 기자

기사입력 : 2018-05-17 17:48

소외 고객 위한 상품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KB저축은행이 'KB착한누리적금'을 출시하고 대출 이자 부담 완화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KB저축은행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금융서비스 이용 소외계층 대상 자산증대를 위한 맞춤형 상품 제공과 이자부담을 덜어주는 프로그램을 시핸한다고 17일 밝혔다.

금융서비스 이용에 소외되는 고객들을 위해 18일 신상품 ‘KB착한누리적금’을 출시한다.

‘KB착한누리적금’은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장애인, 소년소녀가장 등을 대상으로 36개월 기준 현재 정기적금 금리보다 약 3.2%포인트 높은 최대 6.0%의 금리를 제공한다. 동 상품은 1인당 최대 월 불입금 30만원 이내로 창구와 인터넷, 모바일을 통하여 가입이 가능하다.

중금리대출 이용 고객에 대한 이자부담을 줄여주기 위한 방안도 시행된다. KB저축은행의 착한대출 및 사잇돌2 대출 고객 중 1년 이상 성실 상환자는 5월 1일부로 금리가 차기 납입일 기준 최대 1%포인트가 일괄 인하 되며, 중금리대출 이용고객의 25%인 약 2900여명이 혜택을 받게 될 전망이다.

KB저축은행은 올해 2월 온라인햇살론을 금융권 최초로 판매하여, 금융접근성을 높이며, 기존 5~10일이 소요되던 햇살론을 당일대출이 가능한 온라인햇살론으로 디지털화했다. 디지털화로 원가절감된 부분은 포용적 금융의 일환으로 고객에게 1.3%포인트의 인하된 금리로 제공하고 있으며, 판매 후 현재 약 3700명이 이용하고 있다.

KB저축은행은 ‘스마트폰ATM서비스’를 도입하는 등 접근성과 편의성을 높여 디지털 뱅킹의 변신을 준비 중이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N카드뉴스

더보기

FN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