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미래에셋대우, 증권 본업 탄탄…해외∙IB 개선중 – 한국투자증권

김수정 기자

sujk@

기사입력 : 2018-05-11 08:06

[한국금융신문 김수정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미래에셋대우에 대해 증권 본업에서 양호한 실적을 내면서 해외사업과 자기자본 활용 투자금융(IB) 실적을 개선하고 있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만2000원을 유지했다.

11일 백두산 연구원은 “올 1분기 지배순이익은 1993억원으로 컨센서스와 당사 추정치를 30% 상회했다”며 “국내 증시 일평균 거래대금이 17% 증가하고 글로벌 브로커리지 수익이 늘면서 브로커리지 수익이 전분기 대비 30%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IB 부문도 쌍용양회와 롯데물산의 인수금융 등 딜을 주관하면서 전년 동기 대비 52% 증가했다”며 “반면 주가연계증권(ELS)과 주식 운용 부진으로 트레이딩 수익은 전분기 대비 26% 감소하면서 아쉬움을 남겼다”고 평가했다.

백 연구원은 “우선주 유상증자 전후로 공격적인 자기자본 투자를 지속하고 있어 관련 불확실성이 이어지고 있다”며 “다만 올해 1분기 증권 본업에서 양호한 실적을 유지하면서 해외 사업과 자기자본 활용 IB 사업 실적을 개선한 데 따라 관련 우려가 일부 완화됐다”고 덧붙였다.

김수정 기자 sujk@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