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우본, 극지 및 빙하보호 특별우표 발행

관리자

webmaster@

기사입력 : 2011-06-03 19:40

지식경제부 우정사업본부(본부장 김명룡)는 환경의 날을 맞아 ‘극지 및 빙하보호 특별우표` 2종 140만 장 (각70만장)을 3일 부터 전국 우체국에서 판매한다고 밝혔다.

지구온난화로 극지의 눈과 얼음이 녹아 해수면의 높이가 올라가고 온실효과가 증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극지와 빙하 보호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특별우표를 발행하게 됐다.

이번 특별우표는 지난해 극지와 빙하보호를 주제로 개최된 제16회 세계우표디자인공모대회에서 최우수작과 우수작으로 선정된 한주엽씨(40)의 ‘위기의 북극곰’과 레이 사이 쿤(Lei Sai Kun, 중국)의 ‘살 곳을 잃은 펭귄’을 우표로 만들었다.

최우수작인 한주엽의‘위기의 북극곰’은 지구온난화로 빙하가 녹아 북극곰 가족이 어쩔 수 없이 헤어져야 모습을 표현했다. 우수작인 레이 사이 쿤의‘살 곳을 잃은 펭귄’은 떨어져나간 얼음조각 위에서 발 디딜 곳 없이 서있는 펭귄의 모습을 담고 있다.

다음 우표는 ‘신흥무관학교 설립 100주년기념’1종으로 6월 10일 나온다.



관리자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