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맥도날드 ‘불고기버거’ 15일부터 판매 재개…“안전성 이상無”

생활경제부

신미진 기자

기사입력 : 2017-09-14 11:28

지난 2일 집단 장염 원인 지목되며 판매 중단
“보건당국 조사결과 모든 안전기준 준수”

사진=맥도날드 공식 홈페이지

[한국금융신문 신미진 기자] 맥도날드가 지난 2일 전주 지역 초등학생 집단 장염의 원인으로 지목되며 판매를 중단했던 불고기버거의 판매를 재개한다.

14일 맥도날드는 전주 지역 매장에서 판매한 불고기버거의 식품안전 및 품질에 대한 보건당국의 검사 결과 ‘이상 없음’ 확인을 받음에 따라 오는 15일부터 해당 제품의 판매를 재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맥도날드 측은 “지난 2일 관할 지방자치단체를 비롯한 보건 당국이 당사 전주 지역 매장을 방문해 불고기버거 완제품 및 20여종에 이르는 원재료를 모두 수거해 식품안전 및 품질에 대한 검사를 실시한 결과, 해당 매장의 식품안전 상태가 모두 관련 기준을 준수하고 있는 것으로 판명됐고 직원들의 위생상태 역시 이상 없음을 관계 보건 당국으로부터 확인받았다”고 설명했다.

앞서 맥도날드는 전주 지역 매장에서 초등학생 7명과 교사 1명이 불고기버거 제품을 섭취한 뒤 복통과 설사, 고열 등 장염 증상을 앓았다는 민원이 접수됨에 따라 해당 제품 판매를 중단한 바 있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이번 관계당국의 조사 결과는 사안의 중대성을 감안해 최고의 전문가들이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가장 객관적이고 엄격한 실험을 거쳐 나온 결론으로 알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 여러분이 안심하고 드실 수 있는 최상의 제품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신미진 기자 mjsh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N카드뉴스

더보기

FN도서

더보기